‘U-23 GK’ 안준수, 부산아이파크에서 새 출발

  • 정용경 기자
  • 발행 2021-01-12 12:50
  • 48

[사진=부산아이파크]




국가대표 U-23 GK 안준수가 부산아이파크에서 새로운 출발을 시작한다.

안준수는 2016년 만 18살의 나이로 J리그 세레소 오사카에 입단해 프로 경험을 시작했다. 2018시즌엔 J3리그 가고시마 유나이티드로 임대되어 29경기에 출전해 32실점으로 J2리그 승격을 이끌기도 했다.

안준수는 U-16 시절부터 꾸준히 축구 국가대표팀에 발탁된 발군의 골키퍼이다. U-17 칠레 월드컵, U-20 대한민국 월드컵에 이어 2020 AFC U-23 챔피언십 태국에 최종 선발돼 부산의 이동준-김진규와 함께 활약을 펼치기도 했다. 부산에서의 활약과 동시에 올해 열릴 도쿄 올림픽 출전을 향해 담금질을 할 예정이다.

안준수는 190cm 80kg의 피지컬로 침착한 성격만큼 안정적이고 자세가 좋다고 평가받는다. 또한 빌드업이 강하고 킥 능력이 좋아 킥 한 번에 바로 공격 찬스를 만드는 것에 능하다.

처음으로 국내에서 뛰게 된 안준수는 “새로운 감독님, 열정적인 코칭스탭들과 함께해서 올 한 해가 기대되고 빨리 몸을 만들어서 리그가 시작됐으면 좋겠다. 많은 기대를 해달라.”며 소감을 남겼다.

한편 안준수는 MF 김진규와 함께 11일(월)부터 올림픽대표팀 2021년 1차 국내 훈련(강릉, 서귀포)에 합류할 예정이다.

안준수(AHN JOON SOO)
생년월일: 1998년 1월 28일
포지션: GK
키/체중: 190cm/80kg
경력: 2021~ 부산아이파크
    2020~ 세레소오사카(일본)
    2018~ 가고시마유나이티드(임대) (일본)
    2016~ 세레소오사카(일본)

<저작권자 ⓒ 스포츠아웃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용경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