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둥 이적' 손준호의 인사 "전북서 받은 사랑 잊지 않겠다"

  • 김시승 기자
  • 발행 2021-01-12 12:48
  • 39

                [사진 =전북현대]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의 손준호가 중국 무대로 진출한다.

전북은 12일 2020시즌 K리그 MVP 손준호가 중국 슈퍼리그 산둥 루넝의 이적을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전북은 팀 핵심선수 손준호의 새로운 경험과 도전을 위한 본인의 의사를 존중하고 선수의 미래에 대해서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기로 결정했다.

2014년 K리그에 데뷔한 손준호는 통산 185경기 출전 25골 32도움을 기록했으며 2017시즌 K리그 클래식 도움왕과 2020 K리그 MVP를 수상해 국내 최고의 미드필더로 인정받았다.

손준호는 “전북에서 정말 많은 것을 이루고 얻었다. 팬 들을 비롯해 저를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어느 곳을 가더라도 전북에서 받은 사랑을 잊지 않고 팬들의 성원을 가슴 깊이 간직 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K리그 복귀할 때는 반드시 녹색 유니폼을 입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스포츠아웃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승 기자 다른기사보기